가수 이무진이 어린이 사이들에서의 '신호등' 유행에 대한 뿌듯함을 드러냈다.

23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는 이무진 첫 미니 Room Vol.1 발매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Photo Image
<사진=빅플래닛메이드 제공>

이무진은 '아기싱어' 방송 등으로 부각된 어린이들 사이의 '신호등' 흥행에 대해 "정말 감격스럽다"라며 "동요를 좋아하는 아이들이 신호등을 좋아한다고 하니 제 자신이 기특함을 오랜만에 느꼈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무진은 금일 오후 6시 첫 미니 Room Vol.1를 발표, 타이틀곡 '참고사항'으로 활동을 재개한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