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시즌 오리지널 소년비행 스페셜 포스터>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시즌이 오리지널 드라마 '소년비행' 시즌2 제작을 확정했다.

'소년비행'은 부모에게 마약 운반 수단으로 이용당하던 18세 소녀 경다정(원지안 분)이 쫓기듯 내려간 시골에서 촌놈 공윤탁(윤찬영 분)과 친구들을 만나 대마밭을 발견하며 펼쳐지는 10대 느와르 드라마로 지난달 시즌1이 공개됐다.

'소년비행' 공개 직후 시즌 오리지널 콘텐츠 이용률은 약 240% 증가했고 직전주 대비 시즌 이용권 신규 가입자가 약 두 배 늘어닜다.

시즌2에서는 아이들의 세상을 겹겹이 둘러싸고 있던 어른들의 어두운 비밀이 벗겨지며 상상치 못한 반전과 더 커진 스케일 사건이 전개된다.

무너질지라도 진짜 '자신'을 찾기 위해 포기하지 않는 청춘들의 성장이 담긴 '소년비행 시즌2'는 오는 5월 시즌에서 독점 공개된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