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자료=신용정보원)>

한국신용정보원(원장 신현준)은 데이터전문기관 시스템 핵심 기능인 파일 송수신·결합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17일 밝혔다.

데이터전문기관 시스템은 전문기관 주요 서비스를 안내하고 결합신청과 결합 진행경과 조회 등을 제공한다. 대용량 데이터에 대한 파일 송수신, 결합, 가명·익명처리, 적정성 평가 등을 수행한다.

신정원은 금융분야 최초로 데이터전문기관으로 지정받았다. 1년여 동안 데이터 결합 24건, 익명처리 적정성 평가 15건을 수행했다.

국가보훈처와 국민행복기금 등 공공기관 데이터와 신정원이 보유한 금융 데이터를 결합해 정부 정책 수립 지원 등 공익 목적에 기여하는 다양한 금융 분야 데이터 결합 성공 사례를 도출했다.

이번에 개시한 전문기관 시스템은 대용량, 다수 칼럼 결합, 다양한 가명·익명처리가 가능한 고성능 데이터 처리기술을 도입했다. 암호화 모듈과 보안 로직이 적용된 고성능 파일 송수신 프로그램을 도입해 대용량 파일을 안전하고 신속하게 전송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신현준 원장은 “앞으로도 데이터 활용 관련 시장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데이터 결합과 우수 활용 사례 발굴, 신용정보원의 금융빅데이터 개방시스템(CreDB)과 마이데이터 서비스 이용자들과의 수요 연계 등으로 데이터 유통 허브 역할을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