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일 부산서 '라이프 플랫폼 콘퍼런스'
네카쿠배 동향·서비스 특장점 알리고
O2O·후불결제 등 핀테크 트렌드 소개
해외시장 공략 풀필먼트 모델도 제시

Photo Image

코로나19는 우리에게 비대면 생활을 요구했다. 사람의 이동을 물건이 대신하면서 일상에 필요한 모든 상품과 서비스가 온라인 플랫폼을 중심으로 이뤄지는 시대, 라이프 플랫폼 시대가 열렸다.

4일 부산 파라다이스호텔에서 개막하는 '2021 라이프 플랫폼 콘퍼런스(sek.co.kr)'는 폭발적으로 성장한 e커머스와 배달·배송을 '생활물류'를 키워드로 해석하고 진단하는 자리다.

기조 발제에 나서는 고태봉 하이투자증권 리서치 본부장은 돈과 정보가 모이는 e커머스 플랫폼을 분석하고 플랫폼 헤게모니를 잡기 위해 최신 기술과 서비스를 접목하고 있는 기업 대응 동향을 소개한다.

고 본부장은 “사람의 이동은 제한된 반면, 물건의 이동은 더욱 빈번해졌다. 제한된 욕구는 온라인 플랫폼에서 해소 방법을 찾고, 유통·물류 업체는 급증한 트래픽에 몸살을 앓았다. 그 결과 소비자를 상대하는 모빌리티 하드웨어 제조사, 서비스 플랫폼 운영사, 이커머스 기업, 물류·유통사 모두 사람과 물건의 이동이 별개가 아니라는 점을 깨달았고, 물류 자동화를 비롯해 온디맨드, 마이크로 풀필먼트 등 O2O(온-오프라인 연계) 인프라와 서비스를 적극 도입하기 시작했다”며 “이번 키노트에서 수많은 물류·유통, e커머스와 테크기업이 최신 기술로 라이프 플랫폼 시대를 현실화하고 있는 단서를 볼 수 있을 것”이라 말했다.

2021 LPC는 일상이 된 '생활물류'와 생활 물류 성장을 뒷받침하는 최신 '물류IT 기술·서비스', 그리고 지속 가능성을 진단하는 'ESG'로 구성됐다.

제1세션 '라이프 스타일'은 일상이 된 생활물류 현황과 라이프 플랫폼 시대 주역인 e커머스 생활물류 기업 성장 전략을 제시한다.

이준희 전 쿠팡 부사장은 쿠팡 재직 경험을 토대로 '네카쿠배(네이버·카카오·쿠팡·배민)'의 전략과 서비스 특장점을 소개한다. e커머스와 떼놓을 수 없는 결제 핀테크, 온라인 간편결제를 넘어 O2O, 후불 결제, 선정산, 크로스보더 e커머스 정산 등으로 확대되고 있는 최신 핀테크 트렌드 정보도 제공한다.

김영준 멀티팩터 작가는 배달이 일으킨 오프라인 공간의 변화를 생활물류 이전과 이후로 나눠 분석한다. 생활물류 산업화 이전까지 상권은 도보로 도달 가능한 권역으로 분리돼 있었지만 현재는 도보 한계를 넘어 도로로 그 범위가 확장됐다.

노영진 GS네트웍스 팀장은 24시간 상품 판매 공간에서 도심형 물류 서비스 공간으로 변신하고 있는 편의점 미래와 그 가능성을 소개한다.

Photo Image
<2021 라이프 플랫폼 콘퍼런스 개요와 프로그램.>

제2세션 '풀필먼트와 딜리버리'는 소비자 요구에 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e커머스 기업 대응 방안과 이에 따라 등장한 온디맨드, 풀필먼트, 마이크로 풀필먼트 등 최신 물류 IT 하드웨어와 서비스를 살펴본다.

양수영 테크타카 대표는 아마존과 쿠팡이 기업 문화 및 기술을 기반으로 어떻게 성장했는지, 양사 e커머스와 물류 접근 방식은 어떻게 다른지 분석한다.

남영수 밸류링크유 대표는 내수와 고객서비스 위주 풀필먼트와 국제운송·통관 중심 크로스보더(Cross-Border)를 통합 제공하는 글로벌 풀필먼트를 소개한다. 글로벌 풀필먼트는 네이버, 카카오(지그재그), 무신사 등이 글로벌 시장 판매 확대를 위해 도입하고 있는 물류 통합 서비스다.

이상민 뉴빌리티 대표는 한국형 배달용 로봇의 현장 개발 경험과 인사이트를 공유한다. 이 대표는 미국 포브스지 선정 '2021년 아시아 30세 이하 리더' 선정, NASA(미항공우주국) 대회 대상 수상, 인공지능연구소 근무 등 화려한 경력을 지닌 유망 청년 CEO다.

제3세션 'ESG'는 생활물류산업의 지속 가능한 성장과 발전을 위해 기업에 필요한 환경과 사회적 책임, 지배 구조 혁신을 논한다.

이종훈 롯데벤처스 상무는 대기업과 스타트업이 함께 만들어 가고 있는 지속 가능한 생활물류 비즈니스 모델을 소개한다.

김근호 리코(업박스) 대표는 ESG 경영 기업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폐기물 관리와 친환경 처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창업 2년여만에 600개 이상 B2B 고객을 확보한 리코 성장 스토리와 폐기물 물류시장 잠재력을 알린다.

최재욱 법무법인 디라이트 변호사는 국내외 물류·유통 및 e커머스 기업의 ESG 경영 효과를 법률과 제도 측면에서 분석해 제공한다.

송상화 인천대 동북아물류대학원 교수는 클로징 연사로 나와 '온디맨드 시대, 라이프 플랫폼 성공 방정식'을 주제로 라이프 플랫폼 헤메모니를 잡기 위한 기업들의 서비스 혁신 동향과 LPC 세션 발표 기업의 전략을 평가하고 시사점을 제시한다.

부산=임동식기자 dsl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