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트코인 암호화폐 가상화폐 머스크 일론머스크 테슬라>

비트코인(BTC) 시세가 올해 들어 가장 심한 하락폭을 보이고 있다. 그간 암호화폐 투자를 지지해 온 일론 머스크가 SNS를 통해 부정 발언을 쏟아낸 것이 주요 악재로 꼽힌다.

정승준기자 ajun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