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하나금융그룹(회장 김정태)은 하나은행, 하나금융투자, 하나카드 등 그룹 내 7개 관계사가 참여하는 특별채용 전형 프로젝트 '금융에서 희망을 쏘다! 사다리 프로젝트로 총 20명 합격자를 확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특별채용은 하나금융 그룹 차원의 ESG 채용으로 실시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경기침체 여파로 피해를 입고 폐업한 창업 자영업자와 중소기업 희망퇴직자, 육아로 인한 경력단절자 등에게 희망사다리가 되자는 취지다. 지난 2월부터 학력과 나이 등 제한이 없는 블라인드 채용 방식으로 실시했다.

서류전형과 면접전형을 거쳐 선발된 합격자들은 여행상품·패션·디자인·미디어 콘텐츠 기획·IT솔루션 개발 등 비금융권에서 다양한 경력을 쌓은 26~41세 전문가다. 각자 영역에서 쌓은 전문성을 살려 미래금융사업, 중소벤처금융, AI빅데이터 등 디지털 플랫폼 혁신을 주도하는 주요 섹션에서 전문위원으로 새로운 도전을 시작하게 됐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처음 시도하는 이번 특별채용이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행복을 나누는 ESG 경영에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마중물이 되기를 희망한다”며 “채용된 직원이 본인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고 앞으로도 다양한 방식의 ESG 경영을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배옥진기자 witho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