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용홍택 과기정통부 1차관(왼쪽)이 한화큐셀 관계자로부터 태양광 셀 관련 설명을 듣고 있다.>

용홍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1차관은 8일 태양광 전문기업 한화큐셀을 방문, 기업 관계자 및 현장 연구자를 격려하고 간담회를 통해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과기정통부는 지난달 31일 수립한 '탄소중립 기술혁신 추진전략'에 따라 10대 핵심기술 분야의 연구개발을 본격 추진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관련 기업 및 연구기관 등 현장 의견수렴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방문은 그 일환으로 태양광 분야의 업계 의견 수렴을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서는 고효율 태양광 셀 개발현장의 연구·생산인력에 대한 격려와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민관 협업방안 등을 논의했다.

용홍택 차관은 “최근 국내 연구진이 세계 최고효율과 내구성을 가진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를 개발하는 등 꾸준한 연구개발을 통해 탄소중립 원천기술을 확보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정부는 탄소중립 기술혁신 전략을 기반으로 기업 의견을 지속 수렴하고, 민관이 협력해 기술혁신을 역점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호기자 snoop@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