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서울반도체 로고.>

서울반도체는 올 1분기 매출 성장세를 기록했다고 7일 밝혔다.

회사는 올 1분기 3120억원을 기록하면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3% 성장했다.

서울반도체는 지난해 3분기부터 분기별 매출 3000억원 이상을 꾸준히 달성했다. 올해 1분기 매출은 회사의 역대 최고 매출이다.

서울반도체는 정보기술(IT) 사업 호조는 물론 자동차, 조명 등 사업 전반에서 고른 매출과 수익 증대를 기록했다고 자평했다.

서울반도체 관계자는 “자사 베트남 생산 기지가 안정화하면서 원가경쟁력이 향상됐다” 며 “올해는 차세대 디스플레이 기술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는 미니 LED 양산이 시작돼 매출의 증가세가 가파를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강해령기자 ka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