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는 사회적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따라 중단했던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운영을 3일 오전 7시부터 재개한다.

Photo Image
<광주시 무인공영자전거 타랑께 .>

앞서 시는 지역 코로나19 확진자 증가로 인해 지난달 9일부터 타랑께 운영을 잠정 중단했다.

시는 아직 생소한 타랑께를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오는 15일까지 신규가입 회원들에게는 가입한 날부터 2주간 무료 이용혜택을 주고, 기존 회원들도 3일부터 16일까지 2주간 무료 이용이 가능하도록 혜택을 준다.

타랑께는 상무지구 거점 52곳에 200대가 배치돼 있다. 만 15세 이상이면 누구나 오전 7시부터 저녁 9시까지 연중무휴 이용할 수 있다. 타랑께 홈페이지와 타랑께 앱(안드로이드, IOS)을 통해 1일권(1000원), 7일권(2500원), 1개월권(5000원), 6개월권(2만원), 1년권(3만원)까지 다양한 이용권 구매가 가능하다.

광주=김한식기자 hski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