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임진구 SBI저축은행 대표이사가 코로나19 극복과 조기 종식을 응원하는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에 참여했다.>

SBI저축은행은 임진구 대표가 코로나19 극복과 조기 종식을 응원하는 '스테이 스트롱(Stay Strong)' 캠페인에 동참했다고 29일 밝혔다.

스테이 스트롱은 캠페인은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면서 코로나19와 싸움을 이겨내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외교부 직원의 아이디어로 시작된 이 캠페인은 기도하는 손 모양을 손 씻는 그림으로 표현한 팻말을 통해 의미를 전달하고, 팻말을 든 사진을 SNS에 올려 다음 릴레이 주자를 지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현 키움증권 대표로부터 지목을 받은 임 대표는 다음 주자로 김지원 아주IB투자 대표, 최종윤 에이블호텔현대앤리조트 대표, 이상현 KCC오토 부회장을 추천했다.

임 대표는 “많은 분의 헌신에 깊이 감사드리며, 높은 시민의식과 협력을 바탕으로 코로나19가 빠르게 종식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