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임원희와 국회의원 박용진(더불어민주당, 서울 강북 을)의 유쾌한 케미가 유튜브 콘텐츠를 통해 공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24일 박용진 의원실은 최근 배우 임원희가 유튜브 채널 '박용진TV' 이슈대담 코너에 특별 게스트로 출연했다고 전했다.

Photo Image
<사진=박용진 의원실 제공>

배우 임원희의 '박용진TV' 이슈대담 출연은 최근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를 통해 '국민 짠희'로 사랑받는 바와 함께, 박 의원과 절친한 '신일고 동창' 인연에 따른 것으로 전해진다.

방송 간 임원희는 진행자인 박용진 의원과 함께 드라마 '보좌관'에 얽힌 에피소드와 함께 서로의 고교시절 추억을 회고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중요한 것은 인기보다 꾸준함”이라며 진중하게 연기관을 표현하는 모습은 물론, "박용진은 공부를 잘하든 못하든 다 포용하는 사기캐"라는 말과 함께 당시 추억을 공유하며 박 의원과 펼치는 유쾌한 티키타카 대화까지 다양한 매력들이 두드러져 보는 이들의 관심을 끌었다.

Photo Image
<사진=박용진 의원실 제공>

또한 방송 막바지 기타연주와 함께 '옛사랑(원곡 이문세)'를 가창하는 훈훈한 모습에서 이후 방송편은 물론 향후 다양하게 펼쳐질 활동 속에서의 우정을 기대케 했다.

이렇듯 임원희는 고교절친 박용진 의원과의 유튜브 콘텐츠를 통해 색다른 매력을 드러냈다.

한편 '박용진TV' 이슈대담은 채널운영자인 국회의원 박용진이 진행하는 토크 프로그램으로, 코로나19, 남북관계, 부동산 문제 등의 전문가 대담과 함께 다양한 사회이슈 관련 이야기들을 다루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