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사진=SBS캡쳐>

배우 손예진이 방송을 통해 집을 공개했다.
 
2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멤버들은 새로운 사부로 등장한 손예진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는 현관문 입구부터 풍기는 좋은 향기에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그녀의 집안 곳곳에는 크고 작은 그림들과 가지각색의 화병들이 자리했으며, 유니크한 디자인의 시계, 아기자기환 소품들 등이 인테리어 돼있어 예술적인 감각이 돋보였다.
 
거실에는 보는 시선에 따라 오묘한 빛을 띠는 테이블이 시선을 사로잡아 집 구경하는 재미를 더했다.
 
또한 언제나 햇볕을 쬘 수 있는 아담한 테라스를 본 양세형은 “친해진 다음 여기서 같이 책 읽고 싶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화이트 톤의 깔끔한 부엌에는 독특한 그릇들이 한 쪽 벽면을 차지하고 있었다.
 
특히, 손예진은 이날 방송에서 집 인테리어를 모두 자신이 직접 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