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암호화폐 커뮤니티 머니넷은 지난 7월 월튼체인(Waltonchain)과 서브체인(Subchain)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통해 머니넷은 블록체인과 RFID 그리고 IoT를 결합한 블록체인 에코시스템인 월튼체인 기술 기반의 플랫폼으로 거듭나게 된다.

지난 달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인 빗썸에 상장되어 투자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월튼체인은 한중(韓中) 합작 블록체인기업으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으며, 블록체인 기술 연구 및 사물인터넷 기술 홍보, 그리고 첨단 RFID기술을 기반으로 한 RFID칩의 상용화 확산에 주력하고 있다.

최근에는 동대문 패션타운관광특구와 기술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을 통해 최초로RFID를 상용화한 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머니넷은 국내 암호화폐 커뮤니티로 글로벌 코인 및 블록체인 관련 뉴스, 정보를 비롯해 코인 입문자를 위한 기초 강좌, 유망코인 분석, 차트분석등의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김유식 머니넷 대표는 “월튼체인과의 협력을 통해 머니넷이 국내 커뮤니티 플랫폼 시장의 변화를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전자신문인터넷 조항준 기자 (jhj@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