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인피니트 남우현이 한여름의 청량한 음악소통 기회를 마련한다.

21일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남우현 솔로 단독콘서트 '식목일 2(植木日 2)'를 오는 8월10~11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식목일'은 인피니트 남우현의 단독 콘서트 브랜드로, '팬 여러분들과 한 그루의 나무를 마음 속에 심고가면 좋겠다'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Photo Image
<사진=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번 '식목일 2'는 지난해 11월 서울·타이베이·마카오 등에서의 첫 개최에 이어진 두 번째 단독 콘서트로, 더욱 다채롭고 완성도 높은 무대로 남우현의 매력을 고스란히 엿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해당 공연티켓은 이날 밤 8시 멜론티켓을 통해 오픈된다.

한편 남우현은 최근 미니3집 타이틀곡 '홀드 온 미' 활동과 함께, 뮤지컬 '메피스토'에서의 열연으로 대중에게 큰 관심을 얻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