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골목식당 국수집 일침, 연이은 폭로에 답답함 호소

발행일2019.02.20 15:02
Photo Image<(사진=유튜브 영상 캡처) >

‘백종원의 골목식당’ 국수집 사장이 뚝섬편 경양식, 장어집 사장에 일침했다.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필동편에 국수집 사장으로 출연했던 이은수 씨는 최근 자신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호호아줌마필동멸치국수’ 통해 ‘골목식당’과 관련된 연이은 폭로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그는 “속이 답답해서 나왔다. 뚝섬 친구들을 보면서 갑갑했다. 골목식당은 일생일대에 한 번 올까 말까 한 기회인데, 그 기회를 왜 자꾸 놓치고 다시 논란을 일으키는지 모르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자꾸 논란을 일으키면 지금 나오는 사람에게도 미안하고, 나왔던 사람들에게도 미안한 일이다. 정중하게 부탁한다. 그만하시고 본인 일에 충실한 사장이 됐으면 좋겠다”고 조언했다.
 
앞서 뚝섬 편에 나온 경양식집과 장어집 사장은 최근 유튜브 등 개인채널을 통해 골목식당 제작진의 조작 방송을 주장한 바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