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박성진 청문회]…이찬열 의원 "논란의 중심, 청와대 검증 과정 먹통"

발행일2017.09.11 11:08
Photo Image<사진=OBS캡쳐>

이찬열 국민의당 의원은 박성진 중소벤처기업부 초대 장관 후보자에 대해 "(청와대) 검증 과정이 먹통에 가까웠다"고 주장했다.
 
이 의원은 11일 오전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박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이같이 말하며 "인사수석도, 민정수석도 있지만 검증시스템은 커녕 기초자료나 제대로 받았는지 의문이다. 문재인정부의 인사는 원칙도 방향도 잃어버렸다"고 비판했다.
 
이어 "뉴라이트, 셀프보상, 자녀 위장전입 등 검증 과정에서 박 후보자에 대한 많은 논란이 일었다"며 "청와대 자체에서 충분히 검증될 수 있었던 사항"이라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또한 "청와대가 보더라도 적임자가 아니라는 것을 알 수 있다. 중소기업과 벤처기업을 육성할 수 있는 인재를 다시 인선해야 한다"고 말하며, 박 후보자의 자진사퇴를 요구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