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살림남2' 지소연, 남다른 집안 내력 과시 "아버지·동생 군인, 삼촌도 해병대"

발행일2017.09.07 08:43
Photo Image<사진=KBS2캡쳐>

‘살림남2’ 지소연이 집안 내력을 소개했다.
 
6일 방송된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이삿짐을 싸던 송재희가 자신의 해병대 시절 앨범을 발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재희는 해병대 앨범을 보자 "내가 자꾸 군대 이야기를 하는지 설명해주겠다"라며 자신의 군대 에피소드를 늘어놓았다.
 
예비 신부 지소연은 송재희의 말에 맞춰주는 듯 했지만,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를 통해 "사실 별로 안 신기했다. 아버지도 군인이시고, 여동생도 군인이다. 심지어 삼촌도 해병대에 계신다. 그래서 군대가 너무나도 익숙했다"라고 속내를 밝혔다.
 
반면, 신이 난 송재희는 커텐봉을 들고 의장대 시범을 보이다 발등을 찍혀 웃음을 자아냤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