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손보, '추석맞이 고향마을 가꾸기' 봉사활동

오병관 NH농협손해보험 대표가 헤아림 봉사단원들과 벽화를 그리고 있다.

NH농협손해보험 헤아림 봉사단은 12일 1사1촌 자매마을인 충남 서산시 팔봉면 뱅길이마을에서 '추석맞이 고향마을 가꾸기' 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오병관 NH농협손보 대표를 비롯한 헤아림봉사단 40여명은 마을회관과 창고벽면 등 마을 주요시설에 벽화를 그리고, 마을 곳곳에 환경미화를 작업을 했다.

이어 벽화 작업 후에는 마을 어르신들과 명절 다과를 함께 하면서 농협손보와 자매마을이 함께 할 수 있는 다양한 교류 활동에 대한 의견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오병관 대표는 “추석을 앞두고 자매마을을 어르신들과 함께 마을을 가꾸면서 고향을 돌아보는 따듯한 시간을 가져 보람됐다”며 “앞으로도 자매마을에 도움이 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