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픽게임즈 '지스타 2018' 메인 스폰, 해외게임사 최초

에픽게임즈코리아가 '지스타 2018' 메인 스폰서를 맡는다.

에픽게임즈코리아는 지스타를 통해 처음으로 일반참관(B2C) 전시관에 프로모션 부스를 마련한다. 자사 온라인게임 '포트나이트'를 알리기 위해 적극적으로 홍보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벡스코 전시관 내외부와 행사장 인근 지역, 부산 시내 곳곳에서 포트나이트를 홍보한다.

에픽게임즈코리아는 지스타 일반참관(B2C) 행사장 내 에픽게임즈 부스에서 포트나이트뿐 아니라 언리얼 엔진 홍보 부스를 함께 운영한다.

박성철 에픽게임즈코리아 대표는 “지스타에 여러 해 참가해 왔지만 일반참관(B2C) 행사장에서 많은 관람객을 만나는 것은 처음인 만큼 만반의 준비를 다 해 에픽게임즈다운 차별화된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신철 지스타조직위원장은 “글로벌 게임사 메인 스폰서 참가로 국제적 게임 행사로서의 위상을 강화하게 됐다”면서 “에픽게임즈와 협약 체결이 지스타의 글로벌 외연 확대와 인지도 확장에 큰 도움을 줄 것”이라고 기대했다. 지스타 2018은 11월 15일부터 18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다.

지스타조직위원회 강신철 위원장(좌),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우)

김시소 게임 전문기자 sis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