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인이노, 올플래시어레이 시장 진출

명인이노(대표 원용선)가 솔리드스테이트드라이브(SSD) 소프트웨어 솔루션 기업 엑셀스토어(Accelstor)와 세계 최고 SSD 제조사 삼성전자로부터 부품을 공급받아 올플래시어레이(All-Flash Array) 국내 생산에 돌입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플래시어레이 국내 생산 결정은 HDD 스토리지에서 SSD 기반 올플래시 스토리지로 빠르게 변화하는 시장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명인이노는 그동안 서버 생산과 공급, 솔루션 컨설팅 등을 통해 국산 IT 인프라 확대에 노력을 기울였다. 명인이노는 자사 탄탄한 기술력과 엑셀스토어 SSD 소프트웨어 솔루션, 삼성전자 낸드플래시 스토리지를 한데 모아 만든 국산 올플래시어레이를 통해 적극적으로 국내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다.

원용선 명인이노 대표는 “국산 올플래시어레이 대중화에 초점을 맞춰 비즈니스를 진행하겠다”면서 “자체 상표 올플래시어레이 생산뿐 아니라 다양한 국내 고객 요구에 맞는 맞춤형 제품 생산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권상희기자 sh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