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분노, 자식 차별하는 아빠 향해 날린 일침

사진=KBS2캡쳐

신동엽이 자녀를 차별하는 사연에 분노했다.
 
신동엽은 10일 방송된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 첫째 아들과 둘째 아들을 차별하는 남편이 고민인 아내의 사연에 분노를 터뜨렸다.
 
이날 방송에 따르면, 남편은 둘째 아들에게는 무한 사랑을 베푸는 반면, 첫째 아들에게는 "밥 맛 떨어진다" 등 폭언을 일삼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신동엽은 "자녀들끼리 우애가 깊은 것 만 큼 뿌듯한 순간이 없다"라며 "그런데 지금 아빠가 모든 방법을 동원해서 사이를 갈라놓고 있다. 엉망진창이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