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니스트, 과기부 '데이터 경제 및 AI 활성화 민·관합동 TF 발족회의' 참석

레이니스트는 지난 6일 강남구 레이니스트 본사에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재 '데이터 경제 및 AI 활성화 민·관합동 TF 발족회의'가 열렸다고 7일 밝혔다.

민원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2차관이 지난 6일 레이니스트 본사에서 열린 민관합동 TF 발족회의에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는 레이니스트 김태훈 대표를 비롯, 민원기 과기정통부 제2차관, 문용식 정보화진흥원장, 조광원 데이터산업협의회장 등 정부부처, 공공기관, 민간기업, 학계 주요 인사 30여 명이 참석했다.

데이터 산업 성장 전략과 안착을 위해 연말까지 향후 5개년 로드맵을 마련하기로 뜻을 모았다.

레이니스트 지난 6월 과기정통부 추진 '마이데이터(Mydata)' 사업에서 금융 분야 핵심 시범기업으로 선정된 데 따라 정부 데이터 활용 사업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금융권과 연계, 은행 및 카드사가 보유한 고객 데이터를 고객이 손쉽게 내려 받고 활용하게 하는 시스템 개발에도 주력할 것을 약속했다.

또한 민원기 제2차관과 정부부처 및 관계 기관에 뱅크샐러드 서비스 개발 및 운영 현장을 소개했다. 이어 데이터 산업 가능성과 개선 사항을 전달하기도 했다.

김태훈 레이니스트 대표는 “레이니스트는 TF 회의를 기점으로 정부 정책에 더 발 맞추기 위해 금융업과 적극 협업하고 있으며, 양질의 데이터를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함지현기자 goham@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