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민 자산형성 지원, '우체국 펀드' 판매 시작

우정사업본부는 3일 서민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우체국 펀드' 판매를 시작했다.

서울 명동 서울중앙우체국에서 강성주 본부장과 배우 황정민(오른쪽)이 퓨처로봇을 활용한 투자성향분석 테스트를 하고 있다.

우체국 펀드 판매 개시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김동욱기자 gph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