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파워텔, 거친 작업 환경에 적합한 특수형 무전기 '라져 T2' 출시

KT파워텔은 특수형 LTE 무전기 라져 T2을 3일 출시했다.

KT파워텔은 최고 수준 방수·방진 기능을 적용한 특수형 롱텀에벌루션(LTE) 무전기 '라져 T2'를 출시했다.

라져 T2는 충격에 강한 러기드 타입 무전기다. 기존 라져 T1 단말에 대한 고객 요구사항을 반영, 업그레이드한 후속 단말이다.

방수·방진 IP68 등급으로 1.5미터 수심에서 30분간 버틸 수 있는 내구성을 갖췄다. 제조·건설 업종 등 작업 현장이나 재난 구조 상황에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단말 전면에 2.5와트 스피커를 배치, 시끄러운 업무 환경에서도 선명한 음질로 무전 통화가 가능하다. 전면 200만화소·후면 800만화소 듀얼 카메라를 장착, 현장 상황을 생생한 영상으로 전달할 수 있다. 운용체계(OS)는 구글 안드로이드 7.1 누가(Nougat)를 채용했다. 램 2GB과 16GB 내장 저장 공간을 갖췄다. 출고가는 40만원 후반대다.

KT파워텔은 강원랜드 워터파크 '하이원 워터월드' 이용객 안전 관리용으로 라져 T2 80대 공급키로 했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는 “선명한 화질의 영상무전 기능을 지원하는 라져 T2는 내구성을 높이고 음량을 강화해 거친 작업 환경에서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면서 “하반기 스마트폰형 '라져 S'와 폴더형 '라져 F2'를 추가 출시하는 등 제품 라인업 다양화로 무전 시장 리더십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권동준기자 djkwon@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