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이 자판기 속으로... 미래형 매장 속속 등장

유통업계가 미래형 매장 구축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일 서울 중구 코리아세븐에서 직원들이 시범운영 중인 자판기형 편의점 '세븐일레븐 익스프레스'로 상품을 구매하고 있다.

세븐일레븐 익스프레스는 발주, 정산 등 모든 운영이 본점과 연결돼 무인 시스템으로 운영해 점주의 수익성을 도모한다.

이동근기자 foto@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