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큰 피해 예상된 기업보안 문제, 최선책은 ‘통합계정관리’

2018년에는 AI와 머신러닝을 활용한 사이버 공격과 IoT 기기 대상 공격이 개인과 기업을 가리지 않을 전망에 있다. 사이버 공격이 기업들이 기존에 갖춘 보안 기술을 우회하여 진화하는 가운데 기업 피해는 더 커질 전망이다.

그렇다고 기업에서 문제가 발생할 때마다 계속 새 솔루션을 도입하는 것도 쉬운 일이 아니다. 최선책은 기업에 맞는 보안 정책의 수립과 이행이다. 즉 보안 솔루션 도입의 수위점검과 내부 프로세스 정비가 중요하다.

기업들은 IT기기와 솔루션을 계정으로 관리하고 있는데 아이디, 패스워드, 권한 관리를 자동화하는 통합계정관리가 필요하다. 계정관리는 계정생성, 계정변경, 계정잠금, 비밀번호변경, 계정삭제 등 계정 라이프 사이클로 자동 관리가 돼야 한다.

지코소프트의 윤종선 대표

통합계정관리 솔루션에 일찍이 진출한 지코소프트. 지코소프트의 통합계정관리 솔루션 씨큐어 IM은 통합 보안과 특허기술 기반의 에이전트리스(Agentless) 솔루션이란 장점을 갖췄다. 현재 통신, 금융, 유통 분야에 진출하고 있으며 대기업 뿐만 아니라 중소기업 등 다양한 규모의 기업과 산업으로 사업을 확대해 가고 있다. CCTV 패스워드 관리 개발과 다국어 버전으로 해외진출 계획도 진행되고 있다.

이향선기자 hyangseon.lee@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