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이달 말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릴 MMA(멜론뮤직어워드)에서 방탄소년단의 멋진 무대를 다시 한 번 볼 수 있게 됐다.

13일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 조수용) 측은 오는 30일 열리는 대중음악시상식 ‘MMA 2019 Imagine by Kia(멜론뮤직어워드, 이하 MMA 2019)’에 방탄소년단의 출연이 확정됐다고 전했다.

Photo Image
<사진=카카오 제공>

방탄소년단의 MMA 2019 출연은 지난해에 이어 2년연속 펼쳐지는 것으로, 예년과 마찬가지로 올해 4월 MAP OF THE SOUL : PERSONA 발매와 함께 미국 빌보드 200 1위, 영국 오피셜 앨범차트 톱100 1위, 영국 기네스 월드레코드 등재(한국가수 최다 판매 신기록) 등 K팝 아이돌을 넘어 명실상부한 글로벌 아티스트로 거듭난 이들의 매력을 다시 한 번 살펴볼 계기가 될 전망이다

특히 1년 2개월 간 62회 공연을 통해 206만 여명의 전 세계 팬들과 함께한 월드투어 ‘LOVE YOURSELF’ 투어와 지난해 MMA2018에서 선보인 '한국의 풍류' 콘셉트 퍼포먼스를 넘는 또 한번의 역대급 무대를 토대로 글로벌 팬들의 주목을 끌 것으로 보인다.

Photo Image
<사진=카카오 제공>

한편 ‘MMA 2019’는 카카오가 주최하고 카카오엠(Kakao M), 엠스톰(MSTORM) 등이 주관하는 대중음악 시상식으로, 기아자동차·LG유플러스·한국피자헛·이투스 등의 협찬과 서울시의 후원 속에서 오는 30일 펼쳐진다. 시상식 실황은 △카카오톡 #탭 △멜론 △글로벌 K-POP 대표 미디어 1theK(원더케이)의 유튜브 채널 △ 포털 다음 등과 글로벌 미디어 파트너(MUSIC ON! TV[일본], JOOX[홍콩, 태국,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미얀마], MY Music[대만])를 통해 전 세계로 생중계된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