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유아용품 및 생활용품 전문기업 플라팜은 오는 11월 14일부터 17일까지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 44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이하 코엑스 유교전)’에 참가해 놀면서 자연스럽게 공부에 흥미를 가지는 ‘글자블럭 풀 패키지’를 선보인다.

일반 레고와 호환이 가능한 글자블럭은 단순 공부를 하는 게 아닌 블록 놀이를 하며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글자와 친해지며 자신감과 자기주도적 학습을 할 수 있는 제품이다. 또한 글자뿐만 아니라 공룡, 로봇, 동물, 헬리콥터 등 다양한 형태를 만들 수 있어 공부라는 인식보단 놀이라는 인식이 강하다.

풀 패키지에는 책상과 시트지, 투명커버, 워크북등이 있어 글자블럭으로 논 후 일반 책상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관계자는 "향후 다양한 컨텐츠를 선보여 플라팜 테이블에서 여러 가지 놀이를 할 수 있는 제품이 될 수 있도록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코엑스 유교전은 학습, 교육프로그램부터 문구, 완구, 유아용품, 아이방용품, 운영용품에 이르기까지 학부모와 교육 산업 종사자가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전시 품목을 자랑한다. 유교전은 △신제품 홍보 △신규 고객 발굴 △B2B 계약 △새로운 유통망 확보 △글로벌 사업 기회 모색 △소비자 반응 조사 등 유아 교육 마케팅 장으로서 역할을 해오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