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악동뮤지션(AKMU), 메이킹필름 '항해일지' 2화 공개…'항해' 속 메시지 담겨

발행일2019.10.09 16:38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정규3집 '항해'로 보름째 음원차트 정상을 지키고 있는 악동뮤지션(AKMU)이 앨범 속 진정한 메시지와 작업 간 비하인드 등을 담은 영상을 공개하며 공감을 이끌어내고 있다.

9일 YG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블로그(YG-life)를 통해 악동뮤지션 앨범 메이킹필름 '항해일지' 2편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은 앨범 발매당일 기자간담회에서의 모습과 함께 앨범 작업간 비하인드에 대한 이찬혁-이수현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특히 앨범 수록곡 '작별 인사'를 통해 편곡자로 나선 이수현의 감회와 함께 수록곡 중 하나이자 이찬혁 첫 소설인 '물 만난 물고기'로 표현한 이찬혁의 음악철학이 진중하게 담겨있어 곡에 담긴 공감 메시지를 새롭게 깨닫게 한다.

Photo Image<사진=YG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수현은 영상을 통해 “이번 앨범부터 노래를 어떻게 나의 해석으로 불러야 되는지 설명할 수는 없지만 알게 되었다”며 “예전에는 오빠가 만든 모든 것에 제 목소리를 얹었다면 이번에는 오빠의 해석을 가진 곡과 저의 해석을 담은 목소리가 만나서 잘 섞인 것 같다”고 말했다.

이찬혁은 "제가 만든 ‘항해’라는 이미지는 좀 무서운 곳이다. 마음속에 다들 누구나 가지고 있는 진짜 깊은 곳의 어두움이다. 어두운 노래를 해도 그걸 밝은 에너지로 바꿀 수 있는 방법을 알고 있다고 생각해서 그걸 끄집어내 아름답게 만들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찬혁은 “아무튼 결론적으로 ‘우리가 노래하듯이 우리가 말하듯이 살길’이라고 ’물 만난 물고기’에서 메시지를 던진다”며 “결국 ‘노래하듯이 말하듯이’가 이 앨범 전체다. 그 노래들을 살자, 모든 걸 통틀어서 ‘물 만난 물고기’가 그렇게 하자(고 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악동뮤지션은 최근 정규 3집 '항해'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로 15일 연속 음원차트 정상을 지키는 가운데, 야외음감회와 음악방송 등을 통해 대중과 만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