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초이락, ‘극장판 헬로카봇’ 예매율 역주행

발행일2019.09.11 11:10
Photo Image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극장판 헬로카봇 : 달나라를 구해줘!’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예매율 역주행을 시작해, 국산 애니메이션의 대표 주자다운 신드롬을 다시 한 번 예고하고 있다.

초이락컨텐츠팩토리는 ‘극장판 헬로카봇 : 달나라를 구해줘!’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예매량 11,324장으로 예매율 4위에 오르며 역주행을 기록 중이라고 11일 밝혔다.

‘극장판 헬로카봇 : 달나라를 구해줘!’는 지난 주말 전체 박스오피스에서 국산 애니메이션 최초 1위를 달성했다. 하지만 ‘타짜: 원 아이드 잭’, ‘나쁜 녀석들: 더 무비’, ‘힘을 내요, 미스터 리’로 인해 예매율이 잠시 주춤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럼에도 추석 연휴를 맞아 다시 예매율이 증가하며 예매율 4위를 기록했다. 더욱이 연휴에 맞춰 개봉하는 다른 애니메이션보다 예매율이 높다는 점에서 흥행에 청신호가 켜졌다는 것이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무엇보다 올해 개봉한 애니메이션 중 ‘극장판 헬로카봇 : 옴파로스 섬의 비밀’, ‘뽀로로 극장판 보물섬 대모험’ ‘레드 슈즈’ 총 3편의 국내 애니메이션이 역대 흥행 순위 10위권 안에 랭크됨에 따라, 이번 ‘극장판 헬로카봇: 달나라를 구해줘!’의 흥행 성적에 더욱 눈길이 모아지고 있다. 이 기세를 몰아 쟁쟁한 기대작 속에서도 실관람객들의 높은 만족도와 함께 흥행 포텐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극장판 헬로카봇 : 달나라를 구해줘!’의 엔딩 크레딧이 관객들의 발걸음을 붙잡으며 뜨거운 호응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이상원기자 sllep@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