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엑시트' 조정석, '관상' 넘어 1000만 탈출구 눈앞…누적관객 922만 기록

발행일2019.09.09 11:47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배우 조정석이 흥행작 '엑시트'를 통해 1000만 배우로서의 입지를 눈앞에 두게 됐다.

9일 잼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조정석은 지난 7월말 개봉한 영화 '엑시트'로 누적관객수 922만명을 기록, 자체보유중인 '관상(913만명)'의 흥행기록을 경신했다.

Photo Image<사진=잼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는 개봉 40일 이후임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엑시트'와 함께 1000만 흥행배우로서의 입지를 자연스럽게 갖게 될 것을 짐작케 한다.

여기에 2013년 '관상' 당시 신스틸러로서의 역할에 주력했던 그가 6년만에 '엑시트'에서의 '짠내영웅' 용남 역을 통해 주연급 반열에 올랐음을 각인시키는 바로서도 볼 수 있다.

Photo Image<사진=잼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처럼 조정석은 특유의 능청스러운 톤과 표정연기를 바탕으로 자신만의 필모그래피를 공고히 하며 대세배우로서의 면모를 드러내고 있다.

한편 조정석은 차기작으로 일찌감치 신원호 PD의 새 작품 '슬기로운 의사생활'에 합류 소식을 알리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