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IoT Korea 2019] 콕스랩, LoRa 기반 IoT 플랫폼 ‘아이오타운’ 전시 예정

발행일2019.09.02 14:13
Photo Image

사물인터넷(IoT)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인 콕스랩은 오는 10월 23일(수)부터 25일(금)까지 코엑스에서 개최하는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IoT Korea Exhibition 2019)'에 참가해 아이오타운을 선보인다.

콕스랩은 IoT 플랫폼 ‘아이오타운(IoT.ownⓇ)’과 IoT 장치용 펌웨어 개발 툴 ‘놀아(Nol.A)’를 개발해 유틸리티(전력/태양광/수도망) 관리, 도시 시설물 관제, 현장 작업자 안전관리, 사회적 약자 돌봄 서비스, 도시 나무 건강검진과 작물 생장 관리 등 다양한 스마트 산업 분야에 제품,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이번 전시회에서 콕스랩은 이동통신사 가입 없이, 매달 나가는 고정비 걱정 없이 사설 LoRaWAN™ 네트워크를 구성할 수 있는 IoT 플랫폼 ‘아이오타운(IoT.ownⓇ)’을 선보인다. 특히, 소규모 태양광 발전소, 스마트 팜 등 단말의 수가 적어 전국망이 필요 없는 초소규모 LoRaⓇ 사설망을 구성하려는 바이어들에게 적합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Photo Image<(주)콕스랩의 주력 제품 IoT.own(IoT 플랫폼)>

‘아이오타운(IoT.ownⓇ)’은 LoRaWAN™ 네트워크 서버를 내장하고 있어 누구나 LoRaⓇ IoT 망 구축이 가능하다. 사용자들은 ‘아이오타운(IoT.ownⓇ)’의 대시보드와 위젯 시스템을 통해 다양한 무선 센서, 액츄에이터들과 상호작용할 수 있고 장치와 게이트웨이를 효과적으로 관리한다.

또한 ‘아이오타운(IoT.ownⓇ)’은 RESTful open API를 제공하고 있어 타 ICT 시스템과 연동이 가능하다. 콕스랩은 PC, 모바일, 태블릿 등 모든 클라이언트 환경에서 다양한 응용 서비스와 접목을 지원하고 있으며, 직접 웹/모바일 앱 기반 연동 시스템을 제작과 IoT 장치 펌웨어 제작 서비스를 제공한다.

콕스랩의 정종수 대표는 “로라(LoRaⓇ)는 저전력 장거리 통신기술(LPWA) 기준에 부합되는 IoT 전용 네트워크 기술이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LoRaⓇ를 써보고 싶은데 어떻게 시작해야 할지 모르는 중소기업 ▲LoRaⓇ 관련 IoT 응용 서비스를 기획 중인 스타트업들 ▲IoT는 하고 싶은데 매달 사용료는 부담스러웠던 업체들에게 LoRaⓇ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고객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갈 수 있는 의미 있는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사물인터넷 국제전시회는 4차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혁신적인 IoT 기술을 선보이는 B2B 전시회다. 매년 IoT 디바이스, 네트워크, 플랫폼 기술, IoT 지능형 서비스, IoT 및 AI 융합 솔루션 분야의 선도적인 기술력을 전시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유은정 기자 (judy6956@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