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가민, '피닉스6' 공개... 태양광 충전 등 신기술 탑재

발행일2019.08.30 15:01
Photo Image<가민 피닉스6>

가민이 프리미엄 스마트워치 '피닉스6' 시리즈를 공개했다. 99만원~138만원대 고가 모델로, 아웃도어 활동에 최적화된 기능과 배터리 관리 효율성을 전면에 내세웠다. 최상위 모델은 스마트워치 처음으로 태양광 충전까지 지원한다.

가민은 30일 피닉스6 시리즈를 선보이고 “가민의 모든 신기술을 집약한 플래그십 제품”이라고 소개했다. 글로벌 제품 공개 이후 첫 시연 장소로 한국을 선택했다며 국내 시장 공략에 대한 강한 의지도 내비쳤다.

신제품은 피닉스6S, 피닉스6, 피닉스6X, 피닉스6X 프로 솔라 등이다. 피닉스6·피닉스6X는 각각 1.3인치·1.4인치 디스플레이를 채택해 전작인 피닉스5 플러스 시리즈 대비 디스플레이 크기가 최대 36% 커졌다. 강렬한 햇볕 아래서도 뛰어난 가독성을 자랑한다.

피닉스6 시리즈는 장시간 아웃도어 활동을 즐기는 사용자를 위해 '파워 매니저'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파워 매니저 기능은 현재 시계에 설정된 기능과 센서가 배터리 수명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 정보를 제공한다. 특정 기능과 센서를 비활성시켜 사용자 이용 환경에 맞게 배터리 수명 연장이 가능하다. 파워 매니저 활용을 통해 피닉스6X 기준 스마트워치 모드로 최대 64일까지 연속 사용을 지원한다.

Photo Image<가민 피닉스6>

달리기 페이스 조절 기능도 강화했다. 페이스 프로 기능으로 코스 러닝 시 러너가 전략적으로 페이스 조절을 할 수 있도록 구간별로 가이드를 받을 수 있다. 코스를 달리는 동안 구간별 목표 페이스, 현재 구간내 진행 거리, 목표 페이스와 현재 페이스 기록 비교 데이터 등을 실시간 확인 가능하다.

이외에도 세계 2000개가 넘는 스키 코스 지도와 4만1000개 이상의 골프 코스 정보를 내장했다. 국내 스키장은 용평, 하이원, 곤지암 등 613개 코스를 기본 탑재했다.

최상위 모델인 '피닉스 6X 프로 솔라'는 태양광 충전 기술을 처음으로 적용했다. 스마트워치 모드에서 최대 21일 사용 가능하며, 태양광 충전 기능으로 배터리 수명을 최대 3일 늘릴 수 있다. 실내조명으로도 지속 충전이 이뤄지며 광량에 따라 1~10단계로 충전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스코펀 린 가민코리아 지사장은 “아웃도어 활동 인구가 빠르게 증가하는 한국을 가장 영향력 있는 시장으로 키워나갈 계획”이라며 “이용자가 믿고 사용할 수 있도록 AS 품질을 향상하고 다양한 프로모션 활동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가민 피닉스6 시리즈는 다음달 17일부터 전국 가민 브랜드샵과 공식 대리점에서 구입 가능하다. 피닉스6X 프로 솔라 모델은 올해 말 출시 예정이다.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