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코레일, 수도권전철 개통 45주년 이벤트...“기념품 100명 쏜다”

발행일2019.08.14 14:53
Photo Image

코레일은 한 달간 수도권전철 개통 45주년을 맞아 모두 100명에게 기념품을 증정하는 3가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1974년 개통한 29개역 중 6개역에서 방문 스탬프를 찍거나, '전철역에서 만나는 시원한 여름피서지'로 선정된 6곳의 각 역 내 포스터 앞에서 사진 촬영해 본인 SNS와 코레일 블로그에 인증하면 각각 선착순 45명에게 광역철도 마그넷 세트 기념품을 증정한다.

또 수도권전철 개통일인 8월 15일과 관련된 사연이 있는 경우 20자 내외로 코레일 블로그에 게시하면 ITX-청춘 무료 이용권 2장을 선착순 10명에게 증정한다.

수도권전철은 1974년 경부선(서울-수원), 경인선(구로-인천), 경원선(청량리-광운대) 3개 노선에서 29개역으로 운행을 시작했다. 현재 모두 14개 노선 261개역을 운행하고 있으며 구간도 74㎞에서 619㎞로 확장했다.

연간 수송인원은 2900만명에서 11억6700만명으로 약 40배가 증가했고, 운행횟수도 215회에서 2571회로 약 12배 늘었다.

도현철 코레일 광역마케팅처장은 “국민과 함께 성장한 수도권전철의 45주년을 기념한 철도 역사 체험 이벤트에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양승민기자 sm104y@etnews.com

Photo Image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