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여운 남는 섬세연기 통해 관심↑

발행일2019.08.13 12:25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기자] KBS2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이 한층 성장한 연기매력으로 대중의 마음에 여운을 남기며 주목받고 있다.

지난 12일 방영된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는 일과 사랑의 아픔과 함께 기억의 혼란 속에서 묘한 설렘을 갖는 홍이영(김세정 분)의 이야기가 다뤄졌다.

홍이영은 어렵게 들어간 신영필 오케스트라에서 잘리거나, 전 남자친구의 무단침입 등 안좋은 일들로 힘들어하는 가운데, 장윤(연우진 분)에게 묘한 설렘을 갖게 되면서도 그의 동생(김시후 분)이 살해당했다는 사실을 듣고 잃어버렸던 기억이 일부 떠올라 괴로워하는 모습을 보인다.

Photo Image<사진=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 캡처>

이 가운데 김세정은 캐릭터 홍이영이 갖는 복잡한 심리를 섬세하게 묘사하는 등 한층 성장한 연기력을 드러냄은 물론, 잔잔한 톤의 내레이션으로 감정을 전달하며 시청자들의 마음에 여운을 남겼다.

이렇듯 김세정은 '너의 노래를 들려줘'를 통해 자신의 연기력을 다채롭게 드러내며 대중을 매료시키고 있다.

한편 김세정이 출연 중인 KBS2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전자신문인터넷 박동선 기자 (dspark@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