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MWC 상하이 2019]中 스마트폰, 화면내장형 카메라 선보인다

발행일2019.06.20 14:38
Photo Image<중국 오포의 MWC 2019 상하이 전시회 초청 포스터.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 기술 공개를 암시했다.>

중국 스마트폰 제조사가 전면 카메라를 화면 안쪽으로 숨겨 완전한 풀스크린을 구현하는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를 선보인다. 26일 개막하는 MWC 상하이 2019에서 공개한다.

중국 오포(OPPO)는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 탑재 스마트폰 공개를 암시하는 'MWC 상하이 2019' 초청 포스터를 발표했다. '풀스크린에 그치지 않는다'는 문장과 원형 링이 빛나는 이미지를 삽입했다.

앞서 선이런 오포 부총재는 웨이보에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 스마트폰 시연 영상을 공개했다. 전면 화면에 노치나 홀이 전혀 없는 완전 풀스크린 스마트폰으로 셀피 촬영 기능을 작동하자 디스플레이 상단 중앙에 원형 링이 빛나며 숨겨져 있던 카메라가 나타났다.

비보(VIVO) 역시 'MWC 상하이 2019'에서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 기술을 적용한 5G 스마트폰 공개할 예정이다.

비보는 앞서 2017년 MWC에서 화면내장 지문인식 기술을, 2018년 MWC에서 TOF 3D 센싱 기술을, 2019년 MWC에서 화면내장 카메라 기술을 선보일 것이란 예측이다.

Photo Image<샤오미가 소셜미디어에 올린 영상에 나타난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 스마트폰(왼쪽)>

박정은기자 jepark@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