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G마켓 "5월 가정의 달, 10명 중 8명 '셀프 선물'"

발행일2019.05.16 12:16

G마켓이 최근 총 1064명 고객을 대상으로 '나를 위한 소비' 설문을 실시한 결과 응답자 10명 중 8명(82%)이 5월에 자신을 위한 소비 계획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가정의 달 5월, 본인에게도 특별한 선물을 하고 싶은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의 일원인 나 자신도 함께 챙기고 싶다'라는 응답이 38%로 1위를 차지했다. '일년의 절반가량 수고한 나 자신을 위한 선물'(27%), '여름 휴가나 찜통 더위에 미리 대비하기 위해'(13%), '소비를 부추기는 좋은 날씨 때문'(8%) 등이 뒤를 이었다.

소비 품목 선호도에서는 '패션 의류'가 26%로 1위에 올랐다. '취미용품(19%)' '디지털 및 가전(18%)' '음식(16%)' '여행(12%') 순으로 나타났다.

'나를 위해 쓸 수 있는 비용'으로는 '10만~30만원'이 32%로 가장 많았다. '30만~50만원'(11%), '50만~100만원'(10%) 순으로 나타났다. '100만원 이상 쓰겠다'는 응답은 6%다. 쇼핑에 영향을 주는 요인으로는 두 명 중 한 명이 '특가상품 등 제품 가격'(54%)을 이유로 꼽았다. '쿠폰 등 할인혜택' 여부가 27%를 차지했다.

Photo Image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