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한국화이자제약, 폐렴구균 백신 예방접종 중요성 조명

발행일2019.05.16 10:21
Photo Image<한국화이자제약은 14일 의료진을 대상으로 IBD Care Symposium(염증성 장질환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한국화이자제약(대표 오동욱)은 19일 세계 염증성 장질환의 날을 맞아 '염증성 장질환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의료진을 대상으로 염증성 장질환 환자에서 폐렴구균 질환 예방의 중요성과 예방접종 최신 지견을 공유했다.

염증성 장질환은 알 수 없는 원인으로 장에 궤양이나 염증이 발생하는 만성·난치 질환이다. 염증성 장질환 환자는 질병으로 인한 면역 결핍, 장관의 염증이나 수술에 의한 장관 방어체계 손상·영양결핍·잦은 내시경 검사 등으로 인해 감염에 취약해 예방접종이 권고된다.

이재갑 한림대학교 강남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는 '폐렴구균 백신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주제로 성인을 대상으로 접종이 가능한 폐렴구균 백신을 소개했다. 이재갑 교수는 “현재 국내 성인을 대상으로 접종 가능한 폐렴구균 백신에는 23가 다당질백신과 13가 단백접합백신이 있으며 미국 루이빌 연구에 따르면 13가 단백접합백신은 65세 이상 성인에서 백신 혈청형 지역사회 획득성 폐렴에 의한 입원 위험을 73%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좌장으로 참여한 박동일 성균관의대 소화기내과 교수는 “염증성 장질환 환자는 폐렴구균 질환 등 감염 위험이 일반인에 비해 높으며 최근 국내 염증성 장질환 환자가 지속 증가하고 있음에도 여전히 낮은 예방접종률을 기록한다”면서 “생물학적제제 등 면역억제 치료를 진행하는 중증 염증성 장질환 환자군은 특히 예방접종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의료진이 더욱 관심을 가지고 접종을 실천해야 한다”고 말했다.

성다교기자 dksung@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