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김상교 성추행 혐의, '경찰·버닝썬 유착 의혹은?'

발행일2019.05.15 16:53
Photo Image<(사진=KBS) >

클럽 버닝썬 사건의 최초 신고자 김상교 씨가 성추행 혐의로 검찰에 넘겨질 예정이다.
 
서울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5일 김상교 씨에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를 적용해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송치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은 피해 여성들의 진술 및 클럽 내 CCTV 영상 등을 종합한 결과 김씨가 여성 3명을 성추행하고 가드 1명을 폭행한 정확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또 김 씨가 제기한 바 있는 역삼지구대와 유흥업소 유착 의혹과 관련해서는 의심 정황을 찾지 못해 혐의없음으로 마무리됐다.
 
김 씨가 자신을 폭행했다고 국가인권위원회에 진정한 경찰관에 대해서도 폭행 등의 혐의를 입증하기 어렵다고 봐 사건을 종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