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한빛소프트, 4분기 연속 흑자 행진… 사업다각화 성과 기대

발행일2019.05.15 16:19
Photo Image

한빛소프트(대표 김유라)가 4분기 연속 영업이익 흑자를 기록했다.

15일 공시된 한빛소프트 1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경영실적에 따르면 매출 94억4000만원, 영업이익 13억3000만원, 당기순이익 11억5000만원을 달성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21% 증가했고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흑자 전환했다.

전분기 대비로는 영업이익이 525%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이 흑자로 돌아섰다. 분기별로는 영업이익이 지난해 2분기부터 4분기 연속으로 흑자를 기록했고 당기순이익이 3분기만에 적자를 벗어났다.

한빛소프트는 실적 개선 배경에 대해 “게임사업 매출이 안정적 흐름을 유지한 가운데 다각도로 전개 중인 신사업이 이익 실현에 기여했다”고 설명했다.

한빛소프트는 예능 프로그램 '도시어부' IP를 활용한 낚시게임 '도시어부M'을 출시한다. 또 아이오넷이 개발하는 '오디션 with 퍼즐(가칭)'을 연내 서비스할 예정이다. 일본 스퀘어에닉스 IP를 활용한 '란부 삼국지난무' 게임도 준비 중이다. 올해 서비스 15주년을 맞은 장수 PC 온라인 게임 '오디션'의 경우 최근 e스포츠 정식종목으로 승격되면서 지속적인 캐시카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빛소프트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각 사업(게임, 교육, 블록체인, 헬스케어) 영문 약자에 의미를 부여한 'Hanbift Brings Great Evolution' 슬로건을 선포했다. 세상을 놀라게 할 진화를 가져온다는 뜻의 이 슬로건은 1세대 게임사로서 업계 및 사회 전반에 의미있는 혁신을 선도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