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누리텔레콤, 한전 AMI용 LTE모뎀 300억 수주

발행일2019.05.15 15:56

사물인터넷(IoT) 기반 지능형검침 솔루션(AMI) 전문업체 누리텔레콤이 SK텔레콤과 300억원 규모 '한전 저압 AMI 인입망 LTE 모뎀'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계약기간은 2020년 4월 30일까지다.

한전은 2021년까지 양방향 통신이 어려운 땅속(지중)과 농어촌 등에 LTE, Wi-SUN 등 무선통신방식 AMI용 모뎀 도입을 목표로 하고 있다. 누리텔레콤은 SK텔레콤이 수주한 LTE 방식의 한전 AMI 인입망 구축사업에서 300억 규모 무선모델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김영덕 누리텔레콤 사장은 “올해 대규모 AMI용 LTE 무선모뎀 공급 단가계약을 포함해 현재 수주잔고가 570억원에 달한다”며 “해외 AMI 프로젝트 신규 수주는 물론 마이크로그리드·스마트에너지시티 등 정부 공공 IoT사업 확대에도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재필기자 jpchoi@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