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국제]트럼프 美 대통령, 화웨이 장비 사용금지 행정명령 '임박'

발행일2019.05.15 15:34
Photo Image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이동통신사에 화웨이 장비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에 서명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13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미·중 무역협상에서 우위를 점하기 위해 화웨이 카드를 꺼낼 수 있다고 보도했다.

행정명령에는 미 상무부가 다른 정부기관과 협력해 집행 계획을 세우도록 지시한다는 내용이 담겼다고 알려졌으나 백악관과 상무부는 논평을 거부했다.

로이터통신은 트럼프 대통령이 행정명령에 서명하면 미·중 무역갈등이 한층 더 미묘한 양상으로 흘러갈 것이라고 관측했다.

트럼프 대통령과 미 행정부는 화웨이 장비가 중국 첩보활동에 활용되고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지만 화웨이는 증거가 없다며 부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해 8월 미 정부가 ZTE와 화웨이 장비 사용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내렸다.

AT&T와 버라이즌 등 미국 이통사는 자발적으로 화웨이 5G 장비를 사용하지 않겠다고 천명했지만 자금력이 부족한 지역 이통사는 저렴한 화웨이 장비를 구매할 수 있다는 우려가 존재한다.

지난달 미국 연방통신위원회(FCC)는 5G 확산과 지방 통신망 구축을 위해 10년간 204억달러(약 24조3000억원)를 투자하겠다는 방침을 세웠다.

김용주 통신방송 전문기자 kyj@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