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로즈데이에 헤어지고 싶지 않다면 ‘이것만 알아두자!’

발행일2019.05.14 08:04
Photo Image<사진=SBS캡쳐>

로즈데이는 매년 5월 14일로 사랑하는 연인끼리 장미꽃을 선물해 사랑을 표현하는 날이다.
 
로즈데이의 유래는 미국에서 꽃 가게를 운영하던 마크 휴즈가 자신의 연인에게 가게에 있던 모든 장미를 바치며 사랑을 고백한 데서 유래된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이 같은 이야기는 사실 전혀 입증되지 않았다.
 
장미꽃은 다양한 색이 있는 만큼 의미도 다양하다. 일단 가장 일반적인 빨간 장미는 ‘열정, 아름다움, 기쁨’을 의미한다.
 
분홍색의 꽃말은 ‘행복한 사랑, 사랑의 맹세’, 흰색은 ‘존경, 순결, 매력’을 의미한다. 주황색은 ‘수줍은 첫사랑’이라는 꽃말을 가지고 있어 막 사랑을 시작한 연인에게 어울린다.
 
또 초록색은 ‘고귀한 사랑’을, 보라색은 ‘영원한 사랑’, ‘불완전한 사랑’을 의미한다고 한다. 분홍색은 ‘맹세, 단순, 행복한 사랑’이라는 뜻이다.
 
반면 사랑을 표현하기 적절치 않은 색도 있다. 바로 노란색이다. 노란 장미는 ‘질투, 사랑의 감소’등을 뜻하므로 선물할 때 주의해야 한다.
 
한편, 로즈데이에 이어 오는 20일에는 성년의 날이다. 매년 5월 셋째 주 월요일이 성년의 날인 탓이다. 성년의 날엔 일반적으로 장미, 향수, 키스 등을 선물해주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