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초등 소프트웨어 교육, 스마트학습지로 블록코딩 흥미와 실력 동시에

발행일2019.04.03 15:35
Photo Image

초등 소프트웨어 교육이 대세로 떠오르고 있다. 4차산업혁명시대에 적합한 인재육성을 위해 초등학생, 심지어 유치원 때부터 코딩교육을 하고자 하는 학부모들이 늘고 있으며, 코딩학습지나 스마트학습지가 대세로 떠오르고 있는 중이다.
 
이와 관련해 천재교육의 자회사 천재교과서는 ‘밀크티’ 초등학습지 과정에 소프트웨어 코딩 과정을 탑재해 체계적인 블록코딩 기초를 잡을 수 있도록 돕고 있다.
 
‘티봇과 함께하는 코딩모험’으로 선보이는 밀크T초등의 SW교육 과정은 초등학생들이 코딩을 단순 암기가 아닌 원리와 기초를 깨우치고 동시에 문제 해결능력과 창의력을 향상시키는데 효과적이라는 평이다.
 
해당 소프트웨어 교육 프로그램은 게임방식으로 블록형 프로그래밍 언어를 공부할 수 있다. 때문에 재미있는 블록코딩학습이 가능하며, 자연스럽게 컴퓨팅적 사고력이 향상되어 훗날 중학교나 고등학교 진학 시 어려움 없이 코딩학습에서 좋은 성적을 얻을 수 있다.
 
천재교과서 이진수 부서장은 “2019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 및 중학교 소프트웨어(SW) 교육이 의무화됨에 따라 코딩교육에 관련한 많은 학습지 종류가 시중에 나오고 있다. 무엇보다 SW교육은 책이나 눈으로만 보는 것 보다 직접 경험하고 체험하면서 이해하는 것이 중요하기 때문에 AI학습지 종류 중 선택하는 것도 신중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어 “밀크T 초등의 코딩학습은 일일이 코딩 C언어를 입력하지 않아도 자유롭게 게임형식으로 알고리즘을 만들기 때문에 거부감 없이 SW교육이 가능하다. 자녀들의 창의력이나 사고력을 키우는데도 좋은 학습으로 현재 이 모든 내용이 담긴 초등학습지 과정을 10일 무료로 체험할 수 있다”고 전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은희 기자 (keh@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