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Image

휴먼플러스(HumanPlus)가 주식회사 아이씨케이(ICK)와 디지털화폐에 있어 쉽게 결제가 가능하도록 하는 블록체인NFC 스마트카드 개발에 관한 업무 협약(MOU) 지난 22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휴먼플러스는 비자카드와 마스터카드부터 시작해, 다양한 카드사에 카드 및 칩을 공급해 전자화폐 상용화를 이끌어나간 ICK와의 협업을 통해, 휴먼플러스는 QR코드, IC칩, NFC 방식을 지원하는 자동화된 결제 단말기인 H-POS에 블록체인NFC 스마트카드를 탑재해 결제할 수 있도록개발해 상업적 공급에 나서고 있다.
 
휴먼플러스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직관적인 인터페이스를 탑재해 2천여 종의 글로벌 디지털화폐를 실생활에서 바로 통합결제할 수 거래소 HupayX와, 이와 연동이 가능한 모바일 지갑 HupayWallet을 통해, 블록체인을 이용한 새로운 결제 시스템을 제공한다.
 
관계자에 따르면 HupayX는 일반적인 IC카드 결제방식과는 달리, P2P로 직접 거래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탈중앙화된 거래 방식으로서, 보다 효율적이면서 신뢰할 수 있는 새로운 지불방법이 된다는 점에서 국내외로부터 수많은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뿐만 아니라, H-POS가 설치되어 있는 곳이라면 바로 간편결제가 가능하기 때문에 국내에서는 여러 지자체에서 발행하고 있는 지역화폐 및 상품권들을 대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자체적으로 지역경제를 강화시켜 공동체적 경제 인프라를 형성할 수 있다는 점에서 공공 분야 적용 가능성 또한 기대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휴먼플러스 관계자는, “ICK와의 MOU를 시작으로, 전국의 지자체를 비롯해 엘지유플러스, 티에이글로벌, 클라이맥스 등 글로벌 기업들과의 업무 협약을 이어나가 실물경제에 적용시킬 수 있는 국민체감형블록체인 서비스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전자신문인터넷 장윤영 기자 (young@e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