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최태원 회장, SK㈜ 이사회 의장 자리 내려놓을 듯

발행일2019.02.20 19:45
Photo Image<최태원 SK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그룹 지주회사인 SK㈜ 이사회 의장에서 물러날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재계에 따르면, 최 회장은 다음 달 임기 만료를 앞두고 대표이사만 유지하고 의장직에서는 물러날 것으로 전해졌다. 최 회장은 2016년부터 SK㈜ 대표이사 회장과 이사회 의장을 겸직해왔다.

최 회장의 결정은 이사회 중심 책임경영을 강화하기 위한 의도로 분석된다. 경영진을 대표하는 대표이사가 이사회 의장을 겸임하면 이사회의 독립적이고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기대하기가 어려운 경우가 발생한다.

신임 이사회 의장에는 염재호 고려대 총장이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SK㈜는 다음 달 말 정기 주주총회에서 이 같은 안건을 의결할 계획이다.

정예린기자 yeslin@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