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이시언 논란해명, 비와 돈독한 사이 때문에 오해?

발행일2019.02.12 16:30
Photo Image<(사진=MBC '라디오스타' 캡처) >

가수 겸 배우 정지훈(비)가 ‘라스’ 이시언의 태도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12일 오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 출연한 정지훈, 이범수, 이시언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정지훈은 이시언과 친해지게 된 계기에 대해 “동갑내기인데 '자전차왕 엄복동'으로 처음 알게 됐다. 첫 미팅 때부터 빠른 속도로 친해졌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시언이 좋은 친구라는 생각에 먼저 친해지고 싶은 마음이 있었다. 그래서 이시언에게 마음의 문을 활짝 열었고 잘 받아줬다. 현장에서 힘들 때면 서로 동네 코흘리개처럼 재밌게 장난치면서 놀았다"라고 말했다.
 
또 정지훈은 "최근 '라디오스타'에 출연했을 때 이시언이 내 얘기를 투덜거리며 받아쳤다"며 "그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약간 오해를 산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굉장히 허물없는 사이라 오해를 샀다. 서로 평상시대로 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그 이후로 치켜세워주려고 하는데 잘 안 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