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지방산이 문제? '암세포의 림프절 전이 핵심 역할'

발행일2019.02.08 08:42
Photo Image<사진=연합뉴스TV캡쳐>

국내 연구진이 암세포가 림프절 전이를 일으키는 과정에서 지방산을 사용한다는 사실을 밝혀냈다.
 
고규영 기초과학연구원(IBS) 혈관연구단 단장(KAIST 의과학대학원 특훈교수) 연구진은 쥐 실험 결과 림프절에 도달한 암세포가 지방산을 에너지로 활용해 전이한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7일 밝혔다.
 
연구진은 흑색종과 유방암 모델 생쥐를 이용해 림프절에 도달한 암세포가 지방산을 에너지로 삼아 주변 환경에 적응하고 대사를 변화시킨다는 사실을 처음으로 발견했다.
 
림프절은 각종 림프구와 백혈구가 포함되어 있는 면역기관으로 암의 림프절 전이 정도는 암 환자의 생존율 예측과 치료 방향 설정에 중요한 판단기준이 된다.
 
그러나 아직까지 암세포가 어떻게 각종 면역세포가 있는 림프절로 전이돼 생존하는지는 거의 밝혀지지 않은 상태였다.
 
연구결과는 국제학술지 ‘사이언스’ 최신호에 게재됐다.

전자신문인터넷 윤민지 기자 (yunmin@etnews.com)
 

댓글 보기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