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김도균 수술, 대장내시경 충격 결과...조직검사까지

발행일2019.02.06 12:36
Photo Image<(사진=SBS '불타는 청춘' 캡처) >

김도균이 대장내시경 후 수술을 받았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도균이 대장내시경 결과 용종이 발견돼 급히 수술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건강검진을 마친 후 김도균을 원장실로 이동해 결과를 들었다. 병원 원장은 “대장내시경에서 문제가 발견됐다”라며 “크고 작은 용종들이 발견돼 내시경을 하면서 일단 다 제거했지만 S결장쪽에 큰 용종이 있었다. 이 용종은 고도 선종으로, 대장암 직전의 상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너무 커서 내시경으로 제거하지 못했다. 일단 입원이 가능한 병원으로 옮겨야 한다”고 말했다.
 
김도균의 용종은 3cm 크기에 달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결국 그는 예상치 못하게 다른 병원으로 이동했고 두 번의 수술 후 3cm의 용종을 무사히 제거했고 조직검사를 받았다. 조직검사 결과는 다음주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전자신문인터넷 김수정 기자 (kimsj@etnews.com)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