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창 열기 / 닫기
닫기

KB손해보험, 신규 위험 담보 2종 배타적사용권 획득

발행일2019.01.11 17:38
Photo Image

KB손해보험은 신규 위험 담보인 '요로결석진단비'와 '응급실내원비(1급·2급)'가 손보협회로부터 6개월간 배타적사용권을 획득했다고 11일 밝혔다.

요로결석진단비는 발병률과 치료비용이 지속해서 증가하는 요로결석 질환에 대해 진단 시 가입금액을 지급한다.

응급실내원비(1급·2급)는 응급실에 내원해 중증도 등급이 1·2등급을 받을 경우 이 등급 가입금액을 지급한다. 특히 업계 최초로 심도에 따라 보장 영역을 추가함으로써 중증 응급환자에 대해 실질적 보장도 받을 수 있다.

KB손보 관계자는 “그간 암, 뇌졸중 등 중증 위주로 보장했던 보험 시장에서 신규 개발된 요로결석진단비는 통풍, 대상포진과 함께 누구나 한 번쯤 걸릴 수 있는 생활 질병으로 보장이 꼭 필요했던 영역”이라면서 “앞으로도 고객 니즈를 반영한 다양한 상품 및 담보를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윤호기자 yuno@etnews.com



주요뉴스